국민 아이디어로 제로에너지건축 사업비 부담 줄인다
2018/07/10 11:2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국토.PNG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이 제로에너지건축에 대한 국민 관심도를 높이고 민간시장 중심 비즈니스모델 아이디어 발굴하기 위해 진행한 ‘제로에너지건축 비즈니스모델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을 발표했다.

이번 공모전은 국민이 참여하기 쉽고 민간주도로 운영될 수 있으면서 실현 가능성이 있는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데 주안점을 두었으며 최종 5건의 금융모델을 발굴했다.

이번 공모전은 1월 22일부터 4월 30일까지 약 3개월간 진행됐으며 공모전 누리집을 통해 총 89건(일반인 66건, 전문가 23건)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공모전 기간 중 전국 대학교 건축·부동산 관련 학과와 건축·금융 관련 기관의 대회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사회관계망(SNS), 온라인 블로그 및 카페 등을 적극 활용했다.

또한 공모전 주제(제로에너지 건축 비즈니스모델 아이디어)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자 전문가들의 심도 있는 토론회를 추진하는 등 제로에너지건축 활성화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모으고자 노력했다.

접수된 아이디어에 대한 심사는 건축과 금융 분야의 전문가 9명이 수요자 관점에서 경제적 부담을 완화할 수 있는 창의적인 생각인지, 실현 가능성은 있는지 등에 대해 온라인 및 발표심사를 진행했다.

수상작으로 선정된 5건의 아이디어는 향후 전문가 검토, 관계기관 협업 등을 통해 구체화할 계획이다.

최우수상에는 제로에너지건축을 위한 특수목적채권을 발행하여 민간 자본을 활용할 것을 제안한 신유진 외 3명(경희대)의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우수상에는 청약기금과 전력거래시장 수익금을 제로에너지주택 건설자금으로 활용할 것을 제안한 김예인 외 2명(이화여대)의 아이디어와 건축물 패시브요소·액티브요소의 특성에 따라 대중투자(크라우드 펀딩)·대출규제 완화 등 차별화된 혜택 적용을 제안한 이구(에스퓨어셀(주))의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장려상에는 제로에너지 주택청약 상품을 판매하여 조성된 자금을 제로에너지건축 지원 사업의 운영자금으로 활용할 것을 제안한 박주영(건국대)의 아이디어와 제로에너지건축물 예비인증을 받은 주택에 한해 대출 규제를 완화할 것을 제안한 이동영(한국감정원)의 아이디어가 선정되었다.

국토부는 어려운 주제임에도 89건이 접수되는 등 제로에너지건축에 대한 국민 여러분의 관심과 전문분야에서의 참여 노력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수상작 뿐 아니라 제안해준 모든 내용 중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놓치지 않고 구체적으로 잘 검토하여 실제 제로에너지건축 활성화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공모전 누리집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시상식은 10월 18일(목) 녹색건축한마당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김정숙경북 kimjungsuk@crey.tv ]
김정숙경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master@crey.tv
크레이닷티비(주)(www.crey.tv) - copyright ⓒ 크레이닷티비(주).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크레이닷티비(주) (www.crey.tv) | 설립일 : 2009년 09월 09일 | 발행인ㆍ편집인 : 박수원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수원 Ω 46279   부산광역시 금정구 중앙대로 1637 혜원빌딩 5층
      사업자등록번호 : 607-86-17873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부산광역시 아00214 (2015. 01. 09) | 대표전화 : 051-506-5774 |  master@crey.tv  
      Copyright ⓒ 2009-, crey.tv All rights reserved.
      크레이닷티비(주)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