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 재난문자 직접 알린다
2018/06/01 10:0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기상청2.PNG
 
기상청2.PNG
 
기상청(청장 남재철)이 6월 4일(월)부터 지진·지진해일 긴급재난문자를 직접 발송하도록 개선하고 국내에 진도 Ⅳ 이상의 영향을 미치는 국외 지진에 대한 조기경보를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진·지진해일 재난문자는 기상청이 이동통신사(SKT·KT·LG U+)를 통해 직접 발송하며 재난문자 내용에는 ‘국민행동요령’이 함께 포함된다.

그동안 지진·지진해일 재난문자는 행정안전부 시스템을 통해 발송해왔으나 앞으로는 기상청이 직접 발송함으로써 재난문자 전송 단계가 축소되어 문자 전달 소요시간이 1초~5초가량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다만 2G망은 현시점에서 이동통신사 시스템 변경이 사실상 불가하여 행정안전부 시스템을 그대로 이용하되 전송 단계 및 관련 시스템을 정비해 전달 체계를 개선할 예정이다.

재난문자에는 △주의 사항 △대피 방법 등의 간단한 내용이 담긴 ‘국민행동요령’을 포함시켜 국민들이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유도하였다.

국민행동요령은 현재의 재난문자 길이 제한(2G-60자, 4G-90자) 범위 안에서 최대한 요약하여 전달하고 앞으로 관계기관과 협력하여 5G에서는 재난문자 길이를 확대할 계획이다.

심각한 피해가 예상되는 규모 6.0 이상의 대규모 지진에 대해서는 개인이 수신을 거부하도록 설정한 경우에도 강제 전송되도록 변경된다.

아울러 국내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는 규모 5.0 이상 국외 지진에 대한 조기경보 시범서비스도 실시한다.

일본 구마모토 지진처럼 외국에서 발생한 지진이라도 국내에 진도 IV 이상의 상당한 영향이 예상되는 경우 국외지진 조기경보를 시범 제공한다.

국외지진 조기경보는 시범서비스 기간에도 언론과 관계기관에 통보문, 문자메시지, 다중매체서비스(MMS)로 전달되며 기상청 홈페이지와 기상청 트위터를 통해서도 관련 정보가 제공된다.

남재철 기상청장은 “이번 지진·지진해일 긴급재난문자 전달 체계 개선을 통해 올해 말까지 지진 조기경보 발표시간을 7초~25초로 단축하고 국외 지진 조기경보 시범 운영으로 Blind Zone에 대한 경보 기법을 개발하는 등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만들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김정숙경북 kimjungsuk@crey.tv ]
김정숙경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master@crey.tv
크레이닷티비(주)(www.crey.tv) - copyright ⓒ 크레이닷티비(주).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크레이닷티비(주) (www.crey.tv) | 설립일 : 2009년 09월 09일 | 발행인ㆍ편집인 : 박수원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수원 Ω 46279   부산광역시 금정구 중앙대로 1637 혜원빌딩 5층
      사업자등록번호 : 607-86-17873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부산광역시 아00214 (2015. 01. 09) | 대표전화 : 051-506-5774 |  master@crey.tv  
      Copyright ⓒ 2009-, crey.tv All rights reserved.
      크레이닷티비(주)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